이름정보
궁금한 이름 정보
HOME>예명/아호>아호의 중요성

본문

호(號)는 구한말까지는 양반가문에서는 남자라면 모두가 이름 대신 아호를 사용하였다. 이는 이름은 함부로 부르는 게 아니라는 관행이 있었기 때문에 대신하여 자(字) 또는 호(號)를 사용하였던 것이다. 아호(雅號)라 함은 글자 그대로 이름을 대신하여 우아하게 나를 지칭한다는 뜻이다. 당호(堂號)는 본래 집의 이름을 뜻하나, 그 집의 주인을 일컫게도 되어 아호와 같이 쓰이기도 한다. 이 외에 또 별호(別號)와 시호(諡號) 등도 있다. 호는 대개 땅의 이름이나 고사 등 그 사람의 성격이나 특징 등에 의해 지어진다.

조선시대까지는 호를 대개 한자로 지었으나, 구한말 이후부터는 우리말(한글)로 호를 지은 사람도 많이 나왔다. 유명한 시조 작가 이병기의 호는 '가람'이며 최현배의 '외솔'이나 전영택의 '늘봄' 같은 호도 우리 귀에 낯설지 않은 한글 호이다.

호는 일반인도 누구나 가질 수 있는 것으로 역시 이름처럼 호도 사주를 분석하여 본인의 부족한 기운을 보충해줄 수 있는 것이다. 소설가나 시인, 서예가, 학자들이 작품을 집필하거나 발표할 때에는 별도로 사용하는 이름이 있는데 이는 필명이라고 한다. 아호를 필명과 함께 사용하는 경우도 많이 발견된다.

연예인들은 주로 예명을 많이 사용하는데 예명은 음악 미술 연극 영화 등 주로 예능인들이 직업과 분위기에 맞추어서 사용하는 이름이다.

요즘은 일반인들도 직업상, 사업상 또는 자신의 이미지 부각이나 품위 등 여러 가지 이유로 사용하는 사람들이 점차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다.

이렇게 사주나 본명의 부족한 운을 보완하는 이름(아호, 예명)인 경우 아호, 예명의 부운(扶運)으로 인하여 길한 운기를 타게 되어 성공하고 유명인사가 된 경우는 허다하다.

성인이 되어 개명이 어려운 경우는 아호나 예명을 적극 권하고 싶다. 그것은 예명이 사주의 기운을 보완하여 그 운의 흐름을 길하게 하고 성취, 발전의 운을 강화시켜 성공의 길로 향하게 한 까닭이기도 한 것이다.



작명 5개: 8만원

개명 5개: 8만원

일반 상호: 15만원

법인 상호: 25만원

국민 60020101-061270

농협 011-01-461875

신한 140-007-724136

우리 1005-801-180997

TOP
작명 개명 상호 이름풀이 택일 신청안내 예명/아호 영어이름 사주/궁합 풍수지리 성명학 사주명리학